제시카, 호화 생활 즐기더니 월세 못내 '강제집행'…"미납 사실"

제시카, 호화 생활 즐기더니 월세 못내 '강제집행'…"미납 사실"

아틀란타조아 0 169

82167197bbe735742b8df3c5ac0edc5f_1685016015_2627.jpg 

제시카, 호화 생활 즐기더니 월세 못내 '강제집행'…  © MoneyToday



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의 패션 브랜드 업체가 입점했던 건물 측과 소송 끝에 법원으로부터 강제집행을 당했다. 


25일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전날 제시카의 패션 브랜드 '블랑 앤 에클레어'에 대한 인도 강제집행을 실시했다.

블랑 앤 에클레어 측은 지난 2021년 12월 입점해 있던 서울 강남구의 한 건물주로부터 건물명도 청구 소송을 당했다. 이유는 임대차 계약에 따른 월 차임 미납으로 알려졌다. 월세를 제대로 내지 않았다는 것이다.

지난해 6월 법원은 양측에 화해권고 결정을 내렸다. 건물주는 블랑 앤 에클레어의 연체가 다시 발생할 경우 실제 집행에 돌입하는 것을 조건으로, 법원의 화해권고를 받아들인 것으로 전해졌다.

그러나 블랑 앤 에클레어 측의 연체가 다시 발생하자 이번에는 강제집행에 나섰다.

블랑 앤 에클레어 측은 월세를 3개월 이상 미납한 것을 인정하면서도 건물주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.

한편 제시카는 2014년 소녀시대를 탈퇴하고 자신의 패션 브랜드 블랑 앤 에클레어를 설립했다. 블랑 앤 에클레어는 제시카의 남자친구인 한국계 미국인 사업가 타일러 권이 대표를 맡아 운영하고 있다. 해당 브랜드는 중화권에 다수의 지점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.


마아라 기자 

0 Comments
포토 제목
아틀란타조아 최신글